대유그룹, ‘대유위니아그룹’으로 사명 변경
대유그룹, ‘대유위니아그룹’으로 사명 변경
  • 성백진 기자
  • 승인 2019.05.27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니아 중심대…통합브랜드 체계 구축

-대유위니아는 ‘위니아딤채’, 대우전자는 ‘위니아대우’로

 

대유위니아그룹 CI(사진=대유위니아그룹)

대유그룹은 창립 20주년을 맞아 사명을 ‘대유위니아그룹’으로 변경하기로 했다고 최근 밝혔다. 종합가전 브랜드인 ‘위니아’를 중심으로 통합 브랜드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서라는 설명이다.

회사 정식명칭은 7월 1일부터 ‘대유위니아그룹’을 쓴다. 영문명은 ‘WINIA GROUP’(*DAYOU제외)이다. 이에 따라 각 계열사의 사명도 바뀌게 된다. 그룹과 계열사 사명에 ‘위니아’를 반영해 가전회사의 정체성과 강점을 강조했다.

핵심 계열사인 대유위니아는 ‘위니아딤채’, 영문명 ‘WINIADIMCHAE’로 변경한다. 시장 1위인 김치냉장고 브랜드 ‘딤채’의 강력한 브랜드 파워를 계승하고 위니아의 정통성을 이어갈 방침이다.

작년부터 한 가족이 된 대우전자는 ‘위니아대우’, 영문명 ‘WINIADAEWOO’로 사명을 변경한다. 사명에 대유그룹 대표 브랜드인 ‘위니아’를 포함해 대우전자의 소속과 새로운 출발을 표현했다.

대우전자 인수 후 지난 1년간 경영 정상화를 진행해온 대유그룹은 이번 사명 변경을 가전사업에 대한 재도약의 계기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또 국내 시장에서 품질과 경쟁력을 인정받는 위니아의 후광효과를 얻겠다는 전략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